마을소개

undefined
 

320여가구에 900여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는 구엄리는 제주시 서쪽 16km지점에 위치하고 있는 마을로서 웃동네, 알동네, 모감동, 대흥동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동쪽으로는 하귀 2리 하문동이 1.5Km의 거리에 있고 서쪽으로는 중엄·신엄·고내리, 서남쪽으로는 용흥리 500m∼1.5Km거리에있다. 동남쪽으로는 하귀 2리 번데동과 수산리 그리고 수산봉을 500m∼1Km의 거리를 두며 북쪽으로 제주해안인 바다와 접하고 있는 상코지와 진도코지 및 서치강굴 물구비를 이루고 있는 반농반어촌 마을이다 

 

북쪽으로 남해와 접해 있으며, 서쪽으로 원내천이 흐르는 대부분의 지역이 평지로 이루어져 있는 마을이며. 구엄마을의 포구이름은 그 속명이 ‘철무지개’다. (탐라순력도)등 옛 고지도들에는 ‘염장포’라 표기되어있다.

 

비닐하우스를 이용한 오이농사가 대규모로 지어지고 있으며, 그 외에 쪽파등의 밭농사도 많이 지어지고 있습니다.


해안도로 주변의 해안절경이 매우 뛰어나며 특히 구엄포구 부근에 선조들이 염전으로 사용하던 500여평의 평평한 천연암반은 조상들의 지혜를 엿볼수 있는 곳이며, 

 

해안절경이 아주 뛰어난 구엄마을입니다.  
 

undefined